본문바로가기


뉴스

서비스

열흘간의 추석 황금연휴…대형마트 하루·백화점 이틀 휴무

기사입력| 2017-09-11 07:58:29
성큼 다가온 열흘간의 추석 황금연휴에 대형마트들은 하루, 백화점들은 이틀만 쉬고 정상영업을 할 전망이다.

10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마트는 추석 연휴인 9월 30일부터 10월 9일까지 전체 158개 점포 가운데 118개가 의무휴업일인 10월 8일 하루만 휴점하고 정상영업을 할 계획이다. 단, 이들 점포는 추석 당일인 10월 4일에는 영업시간을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까지로 단축할 예정이다. 나머지 40개 점포는 추석 당일인 4일 쉬고 나머지 연휴에는 영업한다. 점포에는 자발적 근무자로 최소한만 배치되며 근무 인원에게 특별 수당을 지급할 예정이다.

홈플러스는 전국 140개 점포별로 추석인 10월 4일이나 의무휴업일인 10월 8일 중 하루만 쉬기로 방침을 정했다. 다만 각 지방자치단체와 협의하고 있어서 점포별 휴무일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롯데마트도 전체 120개 점포 중 32개 점포가 추석 당일 하루만 쉴 예정이다. 나머지 88개 점포는 의무휴업일인 10월 8일 휴점을 하고 나머지 연휴에는 정상적으로 영업한다. 롯데마트 역시 지자체와 휴점 일정에 대한 논의가 끝나지 않아 일정 변경 가능성이 있다.

한편 백화점들은 추석을 전후로 이틀 동안 휴점할 계획이다.

우선 신세계백화점은 추석 전날인 다음 달 3일과 추석 당일인 4일 이틀 휴점하고, 나머지 연휴 기간에는 영업시간을 줄이지 않고 그대로 정상적으로 영업한다. 현대백화점 전국 15개 점포는 올해 추석 연휴 기간 이틀간 휴점하는 것을 검토 중인데, 점포별 상권 특성과 고객 수요를 고려해 휴점일을 추석 전날과 추석 당일(10월 3일부터 4일까지)이나 추석 당일·추석 다음 날(10월 4일부터 5일까지) 중 결정할 예정이다. 갤러리아백화점은 추석 연휴에 명품관·수원점·센터시티·타임월드·진주점 등 모든 5개 지점이 추석날과 다음 날 이틀만 휴점하기로 했다. 롯데백화점은 아직 추석 연휴 휴점 일정을 확정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서비스 관련기사

의견이 0개가 있습니다.

이름 패스워드 자동완성방지 보이는 순서대로
숫자 및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