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금융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 세계중소기업학회 '사람중심 기업가정신 실천 경영자대상' 수상

기사입력| 2019-12-12 13:13:50
교보생명은 신창재 회장이 세계 최대의 중소기업 관련 연구단체인 세계중소기업학회(ICSB, International Council for Small Business)로부터 '사람중심 기업가정신 실천 경영자대상(Humane Entrepreneurship Award)'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신창재 회장은 지난 20년간 모든 이해관계자와 함께 발전하며 지속가능경영의 선순환을 이룬 점을 높이 평가 받아 경영자대상의 초대 수상자로 선정됐다.

'사람중심 기업가정신 실천 경영자대상'은 유엔(UN)이 채택한 지속가능개발목표(SDGs)의 성공적 추진을 돕고 국제 사회에 올바른 기업가정신을 고취하기 위해 ICSB가 올해 새롭게 제정한 상이다. 지난 8월 미국 주요 기업의 최고경영자(CEO) 협의체인 '비즈니스라운드테이블(BRT)'이 발표한 '기업의 목적에 대한 성명'의 영향을 받아 제정됐다.

ICSB는 지난 2016년 오너와 기계설비 중심으로 돌아가던 기존 기업경영 시스템을 임직원과 사람 중심으로 바꿔야 한다는 취지에서 '사람중심 기업가정신(Humane Entrepreneurship)'을 선언하고, 기업가정신 실천을 위한 10대 원칙을 공표한 바 있다.

ICSB는 신 회장의 이해관계자 경영철학을 중소기업 관계자들과 공유할 수 있도록 그를 연사로 초청하기도 했다. 지난해 5월 UN본부에서 열린 ICSB 포럼에서 한국 기업인으로는 처음으로 기조연설자로 나선 것. 당시 신 회장은 '지속가능한 인본주의적 이해관계자 경영'을 주제로 한 기조연설에서 링컨 대통령의 게티즈버그 연설('Of the people, By the people, For the people')을 인용하며, 기업이 경제적 가치뿐만 아니라 인본주의적 가치를 창출해야 한다는 소신을 밝혔다.

신 회장은 "기업경영은 이해관계자들에게 가치를 제공하고 생태계를 창조하는 것이며, 이익이란 기업경영의 궁극적인 목적이 아니라 경영을 지속하기 위한 수단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수상을 '사람중심 기업가정신'을 확산하는데 앞장서 달라는 격려의 의미로 받아들이고 사람 중심의 이해관계자 경영을 더욱 충실히 실천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금융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