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IT

갤럭시 폴드 美 출시 연기…삼성전자 "수주 내 일정 공지"

기사입력| 2019-04-23 14:06:13
삼성전자가 '갤럭시 폴드'의 출시를 잠정 연기한다. 최근 미국 매체들이 리뷰를 위해 삼성전자에서 받은 갤럭시 폴드 제품을 사용한 뒤 1∼2일 만에 스크린 결함 등의 문제점이 노출됐다고 지적한데 따른 것이다.

삼성전자는 22일(현지시각) 자사 뉴스룸을 통해 "갤럭시 폴드 리뷰 과정에서 드러난 문제를 점검하고 내부 테스트를 추가로 진행하기 위해 갤럭시 폴드의 출시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며 "수주 내로 출시 일정을 다시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당초 26일로 갤럭시 폴드의 미국 출시를 예고한 바 있다. 그러나 미국 출시가 연기됨에 따라 5월 3일 유럽, 5월 중순 국내로 예정됐던 출시 일정이 순차적으로 밀릴 것으로 예상된다. 짧게는 수 주에서 길게는 1∼2개월 출시가 연기될 것으로 보인다.

월스트리트저널 등 미국 매체들은 최근 리뷰를 통해 이들은 화면 보호막을 벗기자마자 화면 작동이 완전히 멈췄다거나, 화면 보호막을 벗기지 않았는데도 화면이 깜빡거리는 등 현상을 겪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디스플레이의 힌지 부분에 이물질이 들어가 화면이 툭 튀어나온 현상도 발생했다고 지적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에 제기된 문제점들을 살핀 뒤 대책마련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제품 자체의 문제 뿐 아니라 사용시 주의해야 하는 부분 등의 전달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측은 "회수된 제품의 초기 검사 결과 (화면 보호막을 떼지 않은 경우의 화면 결함 논란은) 힌지 상·하단 디스플레이의 노출 부분 충격과 관련 있어 보인다"며 "디스플레이 성능에 문제를 일으킨 이물질이 제품 내부에서 발견된 경우도 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문제 발생 원인을 철저히 조사해 디스플레이 손상 방지 대책을 강구할 것"이라며 "고객들이 갤럭시 폴드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화면 보호막을 포함한 디스플레이 사용법과 주의사항 안내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IT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