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IT

SK텔레콤, 월드 IT쇼 2019서 5G·AI·IoT 서비스 선보여

기사입력| 2019-04-23 13:38:53
SK텔레콤이 24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막하는 국내 최대 ICT 전시회 '월드 IT 쇼 2019(WIS 2019)'에서 자사 5G·AI·IoT 관련 다양한 혁신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SK텔레콤에 따르면 월드IT쇼에서 '스마트 이노베이션(Smart Innovation)'을 주제로 864㎡ 면적의 전시관을 마련, 미디어·인공지능·게임·공공안전 4가지 테마로 체험공간을 구성한다.

미디어 존에서는 5G 기술을 인기 스포츠 중계에 접목해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미디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우선 LoL(리그 오브 레전드), 카트라이더 등 e스포츠에 '5GX 멀티뷰'를 적용, 경기 중계 화면 중 시청자가 원하는 화면을 골라 볼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폰 터치 한 번이면 인기 LoL 프로게임단 SK텔레콤 T1의 선수별 경기화면을 초고화질로 시청할 수 있으며, 여러 선수의 중계화면을 번갈아 시청해도 지연 없이 연동된다.

SK텔레콤은 '게임 존'에서 최신 AR 글래스를 활용해 몰입감을 더한 증강현실 서비스, 온몸이 공중에서 움직이는 가상현실 체험 등도 선보인다. 관람객이 '매직리프' 사의 AR 글래스를 착용하고 인기게임 '앵그리버드'를 실행하면, 눈앞의 공간이 게임 플레이 화면으로 변화해 마치 현실세상에서 게임을 즐기는 것처럼 느낄 수 있다.

인공지능존에서는 출시를 앞둔 인공지능 스피커 '누구 네모'와 AR을 적용해 더욱 새로워진 'T전화' 등 새로운 서비스를 시연한다.

누구 네모는 어린이들의 놀이와 학습에 최적화된 인공지능 스피커다. '누구 네모'는 '핑크퐁'의 어린이용 영어·수학·놀이학습 콘텐츠 및 카메라를 활용한 놀이 콘텐츠, '옥수수 키즈 VOD' 등을 제공한다. 공공안전 존에서는 SK텔레콤의 ICT 기반 보안·공공안전 기술 및 관련 솔루션을 전시한다.

SK텔레콤 관계자는 "초융합·초연결·초지능으로 대표되는 SK텔레콤의 '초시대' 5G를 고객이 체감할 수 있는 형태로 소개하고 관람객과 소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IT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