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기타

한국필립모리스, 아이코스 '히츠' 양산공장서 생산

기사입력| 2018-10-11 14:26:55
한국필립모리스 양산공장 전경
한국필립모리스는 아이코스의 전용 담배 제품인 '히츠'(HEETS)를 국내에서 생산, 10월말부터 국내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한국필립모리스는 지난 12월 히츠의 국내 생산 계획을 발표한 이후 지금까지 약 3000억원을 투자, 양산공장을 증축해 히츠 생산 설비를 갖췄다. 이에 따라 그 동안 전량 해외에서 수입하던 히츠를 최근 국내에서 생산하기 시작했으며, 이달 말부터 순차적으로 국내생산 제품을 시판할 예정이다. 한국필립모리스 양산공장은 이로써 아태지역에서 히츠를 생산하는 최초의 생산기지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한국필립모리스 양산공장은 이를 위해 지금까지 직원 340명 이상을 추가 채용, 국내 및 유럽의 공장들에서 히츠 생산을 위한 다양한 교육훈련을 진행해왔다. 새로운 히츠 생산 시설에는 제품의 맛과 품질뿐만 아니라 유해물질 감소라는 제품의 특성을 예외 없이 지키고자 최고 수준의 품질 경영 시스템이 도입됐다.

한국필립모리스 김병철 전무는 "국내 아이코스 사용자들에게 한국에서 생산된 히츠를 공급하게 된 것은 양산공장의 높은 품질관리 수준과 생산성을 보여준다"며 "한국필립모리스 양산공장이 궐련형 전자담배의 내수시장을 책임질 뿐 아니라 향후 수출의 길을 열어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기타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