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뉴스

금융

신한은행·지속가능발전소, AI 기반 비재무 리스크 분석 시스템 공동 개발

기사입력| 2018-05-16 15:19:33
신한은행은 비재무 로보애널리스트 기업 지속가능발전소(주)와 AI를 기반으로 한 비재무 리스크 분석 시스템을 공동으로 개발한다고 16일 밝혔다.

양사는 지난 4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진행하는 '2018 혁신적 핀테크 분야 시범사업'에 '지속가능 중소기업 여신을 위한 비정형 데이터 및 AI 기반 기업 비재무 리스크 분석 서비스'를 공동으로 제안해 시범사업 대상으로 선정된바 있다.

신한은행은 기존 재무성과 위주의 신용평가만으로는 스타트업을 포함한 중소기업의 성장가능성을 측정하기가 어렵다는 점과 비재무 평가기준에 여신 담당자의 주관적인 의견이 반영된다는 점을 개선해 위험을 감수하며 도전하는 벤처 및 스타트업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이번 서비스 개발을 시작했다.

양사는 AI를 기반으로 뉴스 등 비정형 데이터를 분석해 객관적으로 평가된 비재무 리스크를 여신 심사에 활용하고 나아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측면의 비재무 평가체계 및 비재무 정보를 고려한 부도예측 모델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금융 관련기사

고발합니다

고발하러가기버튼
공백
공백

창업정보

더보기

하단테마 카테고리모음